스마트폰 등장으로 인한 사용 패턴의 변환

Smart IT@ 2015. 6. 18. 08:30
  • 너무 폰만 들여다보고 사는 것 같아서 마음이 아파요

    알 수 없는 사용자 2015.06.18 12:12
  • 스마트폰만큼 이번 세기에 영향을 미친 물건이 있을 까요

    알 수 없는 사용자 2015.06.18 17:03
  • 스마트폰을 사용하는건 머라고 안하는데 지하철에서 떠드는 사람들이 가장 보기 싫드라고요

    알 수 없는 사용자 2015.06.20 07:23

스마트폰 등장으로 인한 사용 패턴의 변환



스마트폰이 등장한지도 거의 20여년이 되어가고 있다. 우리는 과연 스마트폰의 등장을 통해서 얼마나 삶의 패턴이 변화가 되었을까? 아마도 삶에 어마어마한 변화들이 일어났을 것이다. 특히나 아래의 사진을 보면 출퇴근 시간에 우리의 삶이 얼마나 스크린 속으로 들어 왔는지를 수가 있다.

특히 우리의 스마트폰 풍속도는 지하철, 버스와 같이 출퇴근 시간에 아주 이용량이 급증하고 있다. 먼저 그럼 어떤 형태로 사람들이 많이 사용을 하고 있으며, 년도 변화는 어떻게 되는지를 조사해 놓은 Research Report 들여다 보기로 하자. DMC에서 Survey 진행한 국내 스마트폰 이용 행태 변화에 대한 자료가 있어 정보를 활용해 보자.

< 출퇴근 시간의 스마트폰 이용 행태 변화 >

Source: DMC Research Report

기준: 19~59 N=774 대상 2014 조사자료

 먼저 인터넷 뉴스와 인터넷 서핑은 꾸준히 증가가 늘어나고 있는 추세이다. 2013 대비 가장 눈에 띄게 줄어든 것은 인터넷 쇼핑과 독서이다. 사실 심히 걱정이 되는 부분이 바로 점점 독서가 줄고 있다는 점이다. 창의력이 나라의 국력이 되어가는 시대에 독서의 감소로 젊은이들의 꿈이 작아질까 두려워진다. 그와 반면 가장 많이 늘어난 부분은 바로 소셜미디어 이용과 모바일 메신저의 이용이다. 카톡의 사용량은 좀처럼 줄어들지 않는다. 지하철에서 낯선 사람들과 이야기 하느니 카카오톡으로 아는 사람들하고 이야기를 하는 것이 낫다.

 이제는 집에서 저녁부터 취침까지의 사용형태를 보도록 하자. 복수 Check 가능한 조건으로 봤을 스마트폰의 사용량이 이미 TV 앞질렀다. 오히려 바보상자라고 불리는 TV 보는 대신 스마트폰을 보는 것이 낫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실상 주위에 사람들의 행태를 보면 스마트폰으로도 동영상하고 TV 보는 Case 늘어나고 있다. , TV 사용량이 급격히 줄어 들었다고 수도 없다는 이야기이다.



사용하는 Contents 보면 이해가 가는 이야기이다. TV Contents 보기가 56% 넘는 상황이다. , 이제는 집에 TV 한대여서 가장이 좋아하는 뉴스를 본다던가, 야구를 어쩔 없이 보는 일이 많이 사라지고 있는 추세인 것이다. 확실히 Data 보면서 생각을 해보면 재미있는 현상들이 많이 발견이 된다.

결론적으로 사람들은 출퇴근 시에는 친구 혹은 지인들과 SNS Facebook 등을 많이 사용하고, 퇴근해서 집에서는 TV 컨텐츠 위주로 Media 소비를 진행한다는 것을 수가 있었다. 교육적이고 삶에 도움이 되는 Contents 만들어 파고들면 좋은 시장이 열릴 같은 느낌이 든다

posted by 컴퍼니제이 컴퍼니제이